본문 바로가기

여행19

보라카이 헤난 리젠시 리조트 디너뷔페 (씨브리즈카페)에서 가성비 맛있는 저녁먹고 즐거운 쉐프공연도 함께하기! 2019년 10월 여행처음으로 떠난 보라카이 여행에서 많은 생각을 안겨다주었다. 아름다운 해변과 멋진 석양은 연신 카메라를 꺼내게 만들었고 수 많은 트라이시클을 보면서 또 다른 생각을 하기도 했었다. 분명한 것은 보라카이가 가지고 있는 아름다운 자연은 그 자체로 훌륭했다는 것. 매일 저녁이면 해안가에 있는 많은 펍들과 식당에서는 수 많은 손님을 끌어들이기 위해서 열심히 호객행위를 했었는데 그 정도가 지날칠 때가 있어서 조금 아쉬웠다. 4박5일 보라카이 여행에서 나는 두번의 호텔 뷔페를 이용했는데, 어떤 식당에서 저녁을 먹을지 고민하는 게 귀찮아서 그 고민을 줄이기 위해서였다. 결과적으로는 그 선택이 매우 훌륭했다고 자부한다. ^^ 헤난 리젠시 리조트는 보라카이에 있는 리조트/호텔 중 5성급 호텔로 한국인.. 2019.10.29
여행 트렌드/ 2017년 국내 여행 트렌드 분석으로 해외여행 트렌드 이해하기 진화하는 여행자를 사로잡기 위한 힌트는 무엇일까?2017년 국내 여행 트렌드 분석으로 해외여행 트렌드 이해하기. @ Daum Brunch (여행의 트렌드를 고민하다)▶Alice's Brunch 원문: https://brunch.co.kr/@alicetrip/8 ▶ 이미지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해 선택된 여행 많은 이들이 (나이와 상관없이) 더 나은 삶을 위해서 일과 삶의 균형을 찾아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된 이후 우리는 삶의 균형을 찾는 방식 중 하나로, 여행을 선택했다. 여행을 하나둘씩 삶의 균형을 잡아주는 도구로 선택하면서 우리의 여행 횟수는 잦아지고 여행 기간은 점차 늘어났다. 매년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는 사람들의 숫자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참고 1) 인천공항이 개항한 이.. 2018.02.08
쿠알라룸푸르 근교여행, 바투동굴 :우리에게는 신비로움을, 힌두교인에게는 성스러움을 Trip for Batu Caves 2014년 10월 여행.말레이시아의 바투동굴에 얽힌 무르간신의 전설가넷샤와 무르간을 자신의 앞에 앉혀두고 그의 어머니는 이렇게 이야기했다."너희들이 이 세상에서 소중하다고 생각하는 것 주위를 몇 바퀴 둘러보고 난 뒤에 나에게 말해 주거라. 나에게 말해준 것이 어느 것이 더 바람직 한 것인지 고민하고 너희들 중 한 명에게 권력을 주겠다." 둘째 아들, 무르간은 자신이 소중하다고 여기는 세상을 몇 바퀴 도는 동안,첫째 아들인 가넷샤는 둘째에 비해서 게으름이 많아서 돌아다니지도 않고 가만히 있었다.이에 답답한 어머니는 "너는 왜 소중한 것 돌아보지 않느냐"라고 물었더니 가넷샤는 어머니의 주위를 몇 바퀴 돌더니 "저에게 소중한 것은 어머니입니다."라고 말을 했다. 이에 감동 .. 2015.01.11
쿠알라룸푸르 여행 : ① 새들과 함께 거닐 수 있는 KL 새 공원 <강추!!!> Trip for Malaysia, Kuala lumpur, KL BIRD PARK REVIEW 1 2014년 10월 여행. 쿠알라룸푸르 시내에는 공원도 많고 박물관도 많은데요, 새공원이라는 곳도 있었다. 새 공원이라고 하면 딱 떠오르는 게 철창 우리안에 있는 다양한 새를 볼 수 있겠구나. 싶었는데 알고보니 방사형태의 새 공원이었다. 몇가지 보호종의 경우는 우리안에 있지만 (혹은 독수리 같은 경우) 그 외의 새들은 사람과 함께 걷고 자유롭게 날아다닐 수 있도록 공원 전체를 아주아주 큰 형태 방사공원으로 만들었다. ▶ 쿠알라룸푸르 버드 파크 입장권 & 편도 이동 서비스 저렴하게 구매하기 ▲ 쿠알라룸푸르 시내의 KL 새공원 구글지도 ▲ 구글맵스에 표시해두었기 때문에 어디인지 보이실거예요. 말레이시아 국립 모스.. 2014.12.24
김해여행 : 우리 전통을 느끼며 쉴 수 있는 곳, 김해한옥체험관 Trip for Gim hae : Gimhae-Hanok Experience HallIt made an effort to reproduce 99 traditional houses as a symbol of wealth in Chosun dynasty 우리 전통을 느끼며 쉴 수 있는 곳, 김해한옥체험관(한옥 게스트하우스) / 아침식사(약선음식, 정림) 2014년 9월 여행입니다.우리네 한옥에서 잠을 잘 수 있는 기회가 흔치 않은 것은 사실이죠?처음에 김해에는 한옥체험관이 있고, 실제 숙박도 가능하다는 이야기는 알고 있었지만, 이전에는 들러본 적이 없는데요, 이번 여행에서 기분 좋게 김해한옥체험관을 다녀왔습니다. 잠도 자고 다음날 아침식사도 약선정식으로 든든히 해결하고 즐거운 기회였습니다.한옥이라는 것은 그.. 2014.10.21
김해정보/김해여행 : 든든한 닭백숙으로 영양를 공급해주어요! @포구나무집 Trip for Gim hae : Traditional food : Chicken 여행할 때에는 든든하고 맛있게 먹어주기. 2014년 9월 여행입니다.여행의 목적은 다양하겠지만, 그 목적과 상관없이 여행에는 맛있는 음식이 함께한다는 사실은 언제나 즐거운 것 같습니다. 일요일 저녁 아침부터 열심히 돌아다니면서 이곳저곳을 둘러보고 점심을 든든한 닭백숙으로 먹게 되었는데요, 마무리는 닭죽으로 정리! 맛도 좋고 공기도 좋고 주변 풍경도 좋아서 무척 좋았습니다.9월 말의 여행이었지만 대낮은 여름만큼 더웠던 것 같아서 들렀던 닭백숙 집의 시원한 자연 아래에서 닭다리를 뜯었어요! 제가 먹었던 백숙집은 평지의 포구나무 집인데요, 이 식당뿐만 아니라, 진례면 신안리 평지마을에는 이 자리잡고 있어요. 어찌보면 이 곳은 그.. 2014.10.20
부산 여행 : 독특한 산책로 : 갈맷길 해안산책로 (=절영해안 산책로) 한국 최초의 해수욕장. 지금은 그 규모가 작지만 당시에는 매우 컸던 송도해수욕장이다. 그 주위에는 산책로가 있는데, 바다와 함께 산책할 수 있는 공간이어서 매우 독특한 장점이 되었다. 절영이라는 이름은 영도의 옛 이름, 지금은 갈맷길해안산책로로 이름이 변경되었다.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국내여행지 1001에 소개되기도 했던 갈맷길 해안산책로(절영 해안산책로) 이곳은 왜 가봐야 하는지 몸으로 느낄 수 있었다. 절영해안산책로 / 도보여행주소부산 영도구 영선동4가 1424-6번지전화설명‘절영해안산책로’는 천혜의 기암절벽과 바다의 낭만이 수려한 그림처럼... 해안산책로는 약 3km에 걸쳐진 곳으로 일반적인 걸음걸이라면 20~25분 정도 소요된다. 경사가 있긴 하지만 굉장히 위험하다고 느껴질 정도는 아니었다. .. 2014.08.12
부산 여행 : 아미문화학습관의 최민식 갤러리(완전 추천 부산 여행장소) 천마산로 전망대에서 그다지 멀지 않은 곳에 있던 아미문화학습관 산복도로가 부산에서 재정비 된지가 오래되지 않았다. 그 곳에서 기록에 대한 의미를 살리는 갤리러가 있을 줄은 생각도 못했기에, 개인적으로 이번 투어에서 가장 흥미로웠던, 가장 인상에 남았던 장소였다. 아미문화학습관1. 주소 : 부산광역시 서구 천마산로 410 2. 연락처: 051-240-4496 3. 이용시간 : 09:00~18:00 ※ 아미문화학습관 지상 2층에는 최민식 갤러리가 있다. 작가의 생전의 뜻에 따라 유족들이 제공한 유품과 국가 기록원에 소장중인 1960~1970년대 서민들의 생활상이 담긴 희귀작품들이 전시 중. 비가 추적추적 오던 날, 천마산로 전망대에서 멀리까지 내다볼 수는 없어도 리얼 부산을 느끼고 마음으로 담아두고 나서 아.. 2014.08.12
부산 여행 : 물통이고 지던 168계단에서 체험 + 마을을 지켜주던 수호신, 당산 Trip for Busan : 168 stairs. Korean Folk Religion 2014년 8월여행유치환의 우체통에 들러 1년뒤에 받아볼 엽서를 부쳤다. 궁금하다~~! 내년 이맘때쯤 엽서가 도착할 예정. 우체통에서 초량 이바구길을 대표하는 상징적인 계단, 168계단으로 이동했다. 버스 투어의 장점이라면 일일이 개인 차량을 섭외할 필요 없이, 이렇게 버스로 쉽게 이동할 수 있어서 여름에 확실히 편했다. 유치환의 우체통에서 168계단을 가는 길에 곳곳에서 만난 부산의 흔적을 가이드분께서 설명을 해주었다. 왜 이렇게 구불구불한지, 왜 이것이 리얼 부산일 수 밖에 없는지 설명을 듣고나면 부산의 특징이 고스란히 느껴졌다. 그리고 어느새 꺼내든 물통과 물통지게 해주는 머리보호장구? 이거 이름 까먹었네 ^^.. 2014.0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