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태리3

베네치아 : Viale ancona 거리의 여유를 만끽하며 2011년 7월 여행이탈리아 베네치아라고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역시나 물의 도시라는 점이다. 곤돌라를 타고 도시 이곳저곳을 마치 택시를 탄 것처럼 이동할 수 있을거라는 기대감과, 한국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구조를 지닌 수상도시는 그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매력적이다. 그러나, 이탈리아에서 말하는 베네치아 지역은 모든 곳이 수상도시는 아니다. 나는 그 점이 오히려 낯설고(?) 신기했다. 이탈리아 베네치아는 정확히 말하면 "베네치아 본섬"이다. 우리가 흔히 쓰는 말인 "베네치아" = "베네치아 본섬"인 것. 주소상 베네치아는 그 보다 훨씬 더 넓은 지역을 의미한다. 멋진 본섬 관광도 좋지만 그냥 아무것도 없는 여유를 만끽하고 누리고 싶다면 베네치아 본섬 가기 전에 꼭 NH Laguna Hotel을 .. 2013.11.06
로마 공항(Fiumicino)에서 시내로 나가기. (레오나르도 익스프레스) 2011년 7월 여행 그리스에서 공항에서 발 묶였지만 그래도 다행히 다음 날 아침 비행기가 예정대로 운행했다. 원래 이집트 카이로에서 바로 이탈리아 베니스로 가는 일정이었지만 잠깐 경유해서 다른 도시도 좀 둘러볼 예정이었다. 그래서 베니스로 가지 않고 이지젯을 타고 로마 공항에 도착했다. 그리고 로마 도착한 날 저녁에 베니스로 넘어가기로. 비행기 타는 게 초절정 지겨워서 기절하는 줄 알았지만 그래도 아테네에서 로마(Fiumicino)까지는 많은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유럽은 쉥겐조약을 맺은 국가라서 여권에 스탬프 찍는 것도 그냥 pass! 이태리 로마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짐 찾는 전광판을 확인했다. 수많은 비행기가 로마공항에 도착했다. 분명 비행기 코드가 떠야 하는데 이지젯 코드번호가 보이지 않았다. 응?.. 2013.06.15
마드리드 여행 : 이지젯 탑승기 (베니스 → 마드리드) 그리고 첫 하몽의 기억! 나에게 유럽의 저비용항공사(LCC)란?! 나는 유럽 내에서 이동할 때에도 나에게 가장 고마웠던 이동수단 비행기였다. 많은 이들이 유럽배낭 여행을 준비할 때 유로라인이라 유레일 패스처럼 저렴하게 이동할 수 있는 버스나 기차를 이용한다. 그 이유는 아마도 경제적인 이유일 것이다. 하지만 나또한 경제적인 이유로, 비행기를 선택했다. 유럽내에서는 저비용항공사의 노선이 기대 이상을 매우 발달되어있다. 그렇기 때문에 이 LCC 노선을 잘 이용한다면 엄청난 장점을 누릴 수 있다. 1. 버스나 기차보다도 더욱 저렴하게 이동이 가능하다. 2. 이동하는 시간이 버스나 기차에 비해서 대폭 줄어들기 때문에 여행 시간을 벌 수 있다. (예를 들면 버스이동하려면 9시간인데 비행기는 1시간 소요) 3. 이동으로 인해 소모되는 체력.. 2013.0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