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ip for Kuala Lumpur to meet firflies at Kuala Selangor River





2014년 10월 여행입니다.

일단, 말레이시아 여행을 가신다면 무조건 반딧불을 구경하시는 것은 강추라고 생각합니다.

개인의 취향도 있겠지만, 아주 껌껌한 강가에서 반딧불을, 그것도 세계 최대 서식지인 말레이시아의 로얄셀랑고 강 하구에서 만는 반딧불은 제 평생 잊지 못할겁니다. 그리고 이 경험은 그 누가 하더라도 즐거울거라고 생각해요.


반딧불이 서식하는 세계 3대 서식지가 뉴질랜드, 아마존, 그리고 말레이시아라고 합니다.

그 중에서 말레이시아의 로얄 셀랑고 강 하구는 세계 최대집단 서식지라고도 하고요.

강 하구 모든 곳을 가보지는 못하고 일부만 보았지만, 정말 어마어마하고 신기해서 이루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을 정도였죠.

혼자서 직접 간 것은 아니고 단체 투어를 신청해서 반딧불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이게 이동도 편리하고 여러모로 편함)



▶ 저는 이 곳에서 예약하고 투어를 진행했습니다 http://cafe.naver.com/airasiatour

가격대비 만족하는 편이고요, 저는 스페셜 반딧불 투어를 신청했어요.






■ 켈립켈립 캄풍 쿠안탄 , 쿠알라 셀랑고 반딧불

- 주소 : Jalan Club 45000 Kuala Selangor Selangor

- 연락처 : +60 3-3289 1439

- 입장료: 입장료가 따로 있다기보다는 4인용 탑승배 하나를 빌리는데 50링깃 (2015년 2월 18일 환율 기준, 1링깃 = 약 308원)이 필요합니다. 투어를 신청하시면 투어비에 모두 포함됩니다.



지도를 조금 넓게 보시면 (마이너스 클릭) 파란색의 구불구불한 강이 보일거예요.

그 강이 셀랑고 강입니다. 강의 전체 길이를 고려한다면, 강 하구에 위치해있고요, 여기가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반딧불 집단 최대 서식지로 알려져있습니다. 뭐, 직접 반딧불에 손에 올려보는 것도 가능합니다. 저는 저의 보트를 몰아주시는 분께서 한 마리 살짝 잡아서 제 손등에 올려주셨는데요, 진짜 간질간질.. 근데 엉덩이가 LED 같은 것이 진짜 신기합니다!!!








유튜브에서 영상 찾다가 이 영상을 찾았는데요, 이 영상에 나오는 코스대로 제가 선택한 스페셜 반딧불 코스를 이용했습니다.

강가에서 식사도 하고 바투 동굴(리뷰 http://lovely-days.co.kr/1699)도 가고 했고요, 이 영상에서 2분부터 보시면 반딧불 투어하는 모습이 상세하게 나옵니다.


지금 보이는 영상의 강가.. 여기서 반딧불을 만나요~! 






Canon | Canon EOS Hi | 1/40sec | F/3.5 | 18.0mm | ISO-3200



오후부터 이동해서 반딧불 투어가 마지막 코스였는데요, 이날 우기여서.. 반딧볼 못 보고 비가 많이 오면 어떡하나.. 진짜 걱정 많이 했는데, 가이드님이 

"절대 걱정 마세요. 제가 한 두번 진행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날씨 보면 대충 답이 나오거든요. 이정도면 반딧볼 볼 수 있어요."


동남아의 우기를 처음 경험한 저로서는 우기가 무슨 폭우 쏟아지듯이 오는 거 보고 솔직히 식겁했거든요. 게다가 예상치 못하게 오는지라.. (대충 오후 4시에서 6시에 우르르르 쏟아지긴 했으나..) 걱정도 되었는데, 결국은 가이드님 말씀대로 되었어요!

전~혀 문제가 없었죠.


쿠알라셀랑고의 강 하구에 위치해있는 켈립켈립 반딧불 마을이라는 곳으로 가는데요, 이 곳에는 반딧불을 직접 볼 수 있는 배들이 있어요. 배를 탑승하고 반딧불을 직접 보러 가는 것이죠.







Canon | Canon EOS Hi | 1/40sec | F/5.0 | 43.0mm | ISO-3200



실제로 반딧불을 보면 어떨까?!


그냥 TV에서나 사진에서 아주 가끔 봤던 것 같아요. 자주는 아니고

말레이시아 여행 전에 반딧불 투어를 신청해두고 이미지 검색을 참 많이 했는데요, 실제로 보면 예쁘겠지?!라는 생각은 들었지만 어떨지는 사실 정확하게 감이 오지는 않았습니다. 켈립케립 캄팡 쿠안탄으로 가는 길에도 이렇게 반딧불이 서식하는 맹그로브 숲을 표현한 사진이 있는데요, 실제로 반딧불을 촬영한다는 것은 쉬운 일은 아니거든요. 하지만 적어도 이 사진으로 저렇게 연출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런데.. 직접 보고나오니 저 사진보다 더더더더더욱 예뻤답니다!







Canon | Canon EOS Hi | 1/5sec | F/4.5 | 18.0mm | ISO-3200



켈립 켈립이라는 말이, 말레이어로 반짝 반짝이라고 해요.

뭔가 잘 어울리는 어감인 듯 해요 ㅎㅎㅎ







Canon | Canon EOS Hi | 1/30sec | F/4.5 | 50.0mm | ISO-3200



반딧불을 촬영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지만 결과적으로는 실패...!

ISO를 어마어마하게 높여야 찍히는 정도?

그리고 빛이 너무 부족하기 때문에 고정이 되어야 하는데, 제가 보러 갔던 날은 비가 심하게 오지 않아서 반딧불을 볼 수 있었지만, 가랑비 오듯이 오고 있던 상황이라 우산쓰랴 비 피하랴, 카메라 찍으랴.. 결국 실패 ㅠ0ㅠ 나중에는 카메라 가방에 집어넣고 그냥 눈과 제 마음에 반딧불 모습을 실컷 담아왔습니다!








Canon | Canon EOS Hi | 1/15sec | F/4.5 | 18.0mm | ISO-3200



일단 입장한 후에는 (개별로 오시면 배 1대 빌리는 비용인 50링깃 내야함. 여행사나 투어단체를 통해서 신청하면 투어비에 보트비용이 포함됨.) 구명조끼를 입고 순서를 기다립니다.

사진에는 숫자를 붙였는데요, 제 기억을 더듬어서 입구부터 순서대로 순서를 적어봤어요. 제 기억이.. 왜곡될 가능성도 있지만 ^^;;; 그래도 최대한 기억을 더듬어봤어요. 벌써.. 4개월전 기억이;; 가물가물;;;


저는 미리 사전 조사를 했기 때문에 저는 개인적으로도 모기약을 챙겨왔었는데요, 투어 신청하시는 분이라면 각 팀에 계신 가이드분들이 모기약을 한 움큼 챙겨와서 담당하시는 팀원들 온 몸에 무자비 살포하십니다 ㅎㅎㅎ 근데 이거 무조건 해야돼요.


맹그로브숲의 잎의 즢을 먹고 사는 것이 반딧불이기 때문에, 쿠알라셀랑고에 반딧불이 많다는 것은 맹그로브 숲이 매우 크게 형성되어있다는 것을 의미해요. 이는 곧.. 나무 곳곳에 모기들이 포진해있다는 말이기도 하고요.

다행이라면 가랑비가 오던 상황이라서 모기를 직접적으로 겪지는 못했던 것 같은데, (저도 모르게 접근한 것은.. 제가 모르니까 ^^;;)

비가 오지 않는다면, 은근 모기랑 싸워야 할 수도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1. 그러므로 모기약 진짜 가능한한 꼼꼼하게 사용하세요.

동남아 모기 독하니까 ㅠ0ㅠ 가능한한 많이 뿌리세요!!! 흔히 말하는 "쳐발쳐발" 바르거나 뿌려주면 딱 좋을 듯!!!!

저는 진짜 여러번 뿌렸어요. 모기 물리는 것.... 너무 싫거든요.


2. 아무리 더워도 (얇더라도긴팔에 긴 바지 챙기시면 좋아요.

모기가 옷을 뚫는다고 하지만, 맨살에 모기랑 맞딱드리는거랑, 그래도 옷이라도 챙겨입고 맞딱드리는 것이랑은 차원이 다르니까요.







Canon | Canon EOS Hi | 1/15sec | F/4.5 | 18.0mm | ISO-3200



모기약과 긴팔로 중무장 하셨다면, 자신의 차례가 올 때까지 기다립니다.

기다리는 시간이 저는 길지는 않았던 것 같아요.

다만.. 좀 무서웠어요. 진짜 아무 불빛도 없는, 그런 깜깜한 강으로 배가 들어가거든요;;;







Canon | Canon EOS Hi | 1/15sec | F/1.8 | 50.0mm | ISO-3200



보트가... 튼튼해 보인다기보다는 뭐랄까..

물이 새지는 않을까 ㅠ0ㅠ 그런 걱정이 살며시 자연스레 올라오는 보트여서 다른 분들 탑승하는 거 꼼꼼히 챙겨봤어요.







Canon | Canon EOS Hi | 1sec | F/3.5 | 18.0mm | ISO-3200



이게 보트..!!







Canon | Canon EOS Hi | 1/40sec | F/1.8 | 50.0mm | ISO-3200



사람들이 탑승을 하는 내내 관리해주시는 분들이 꼼꼼하게 챙겨주시더라고요.

그리고 탑승을 하고 떠나는 배도 위에서 하나하나 체크하고 있는 모습이 보였고요.

어두운 밤이었기 때문에 더욱 조심해야하는 게 맞지만 어두운 강속으로 유유자적 보트가 출발한다는 게 조금 무서웠는데 (누가 장난으로 셀랑고 강에 악어 나올 수 있다며;;;;;; 장난이었겠지만, 당시 그 강을 보면 왠지 악어 있는거 아냐? 뭐 이런 생각 들기도 햇음 ㅠ0ㅠ) 그래도 계신 분들이 저렇게 체크하고 있는 모습에 안심이 되기도 했습니다.






이후에는 사진이 없슴돠.

발로 찍는 사진이니 반딧불을 잡아내기는 무리였고, 비까지 오고 있어서 사진 몇 번 찍다가 접었어요.



일단 배는 탑승객의 최대정원이 4명입니다. 그리고 노를 저으면서 경로를 탐색하게 해주시는 분이 한 분 탑승하고요. 그러면 최대 5명입니다.

저는 당시에 저를 포함해서 관광객은 2명. 그리고 노를 저어주시는 분까지 해서 총 3명이 탑승했고요.

비가 가랑비 처럼 오고 있었기 때문에 우산 쓰기도 애매하고 안 쓰기도 애매~ 했지만, 걍 썼어요.


일단 맹그로브숲으로 이동하는 과정에서는 진짜 깜깜해서 아무것도 안 보이고요, 옆에 있는 사람도 대충 형체로만 보입니다. 밝은 강가에 있다가 강하구쪽으로, 맹그로브숲으로 불빛이 없는 곳으로 가니 동공이 적응하는 시간이 있더라고요. 그렇지만 그것은 잠깐이고 어느새 갑자기 크리스마스 트리가 확~~!!! 켜지는 듯한 효과가 나타나면서 맹그로브 나무 곳곳에 붙어있는 반딧불을 만나게 됩니다. 그때부터 이성 자연스럽게... 놓게 됩니다. 그냥 말이 안돼요. 어떻게 저렇게 이쁠까? 우와... 그냥 넉 놓고 보게 되더라고요.







위 유튜브 동영상을 1분 18초부터 보시면 제가 경험했던 반딧분의 1/10을 느낄 수 있어요.

그래도 전문가가 촬영해서인지, 완전 잘 나왔네요 ㅎㅎㅎ

실제로 저것보다 훨씬!!!! 더 예쁩니다. 



배를 탑승하는 시간이 딱 정해져있는 것은 없고요, 대충 정해져있는 시간이 있어요. 20분인가? 30분인가?

이것도 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 사실 그 시간을 잴 수 있는 정신이 저에게는 없었어요. 미친듯이 반딧불에 환호하고 있었거든요.

노를 저어주시는 분에게 온갖 칭찬세례 쏟아내시면 5분 더 탑습할 수 있습니다.

대부분 노를 저어주시는 분이 남성분이시기 때문에 여성분의 애교가 필요하니다만.. 저란 여자 애교따윈.. 어디 갖다 쓸래야 쓸 수가 없거든요. 근데!!!! 제 반응이 너무 웃기다고, 독특하다고. 지금까지 이렇게 열광적으로 환호하는 사람 처음 봤다며 좀 오랫동안 탑승할 수 있었고, 맹그로브 숲 안쪽으로 보트를 밀어넣어주셨어요. (그래서 나뭇가지에 얼굴 막 찔림 ㅠ0ㅠ ;;; 그래도 좋아요!! ㅋㅋㅋ)






반딧불을 만났던 감동은 여전하다.


지금도 역시나 이 글을 쓰면서도 그때의 감동을 그대로 가지고 있습니다.

진짜 말로 표현하기가, 글로 표현하기가 저 같은 부족한 사람에게는 불가능할 정도로 정말 어마어마한 경험이었습니다. 다음에 말레이시아를 간다면 반딧불 투어를 또 하고 싶을 정도로 어마어마했거든요. 전 세계에 최대 집단 서식지라는 셀랑고 강에서 만난 반딧불은, 자연의 소중함을 일깨워줌과 동시에 자연만큼 아름다운 것은 이 세상에 없구나를 확인시켜주기도 했습니다.


말레이시아 여행가신다면, 정말 강추.

꼭 반딧불을 한 번 보세요. 매년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면 모든 거리게 밝게 반짝이는 트리들. 그것과는 비교가 안될 정도로 신기하고 아름다웠습니다. 모든 반딧불이 일제히 깜빡이는 것은 아니지만 불규칙하게 반짝이는 집단의 모습은 넋 놓고 바라보기에도 시간이 아까울 정도였고요.


중간에 노를 저어주시는 분께서 반딧불을 제 손등에 올려주셨는데, 간질간질.. 진짜 간지러웠어요.

저는 제가 만지면 혹시나 힘 조절 못해서 압사시킬까봐 ㅠ0ㅠ 아예 손을 대지 않고 제 손등에 올려주신 그대로 가만이 있있거든요. 금방 날아가지 않을까 싶었는데, 금방 날아가지 않고 제 손을 탐색하면서 곳곳을 기어다니더라고요;; 결국 너무 간지러워서 저와 같이 탑승했던 녀석에게 옮겨주었습니다.  암튼 신기함 경험...!



저는 당신이, 반디불을 만나기를 적극 추천합니다! @ 쿠알라 셀랑고



참고. 일부 게시물에는 제휴 링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

  • 걸스jin 2018.01.17 14:06 신고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와, 저기 가면 반딧불 직접 볼 수 있는 거네요, 신기해요. 저기 가보고 싶어요 ~

    • LovelyAlice 2018.01.17 16:59 신고 수정/삭제

      저기 대박이예요! 꼭 가세요~ 반딧불 정말 예쁘더라고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