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주항공

(12)
201903 부산 김해(PUS) - 오사카 간사이(KIX) 7C1352 & 7C1353 제주항공 탑승/ 간사이공항 2터미널 불편해. 2019년 3월 여행늘 그렇듯이 최근 LCC 항공사의 매력적인 가격에 여행이 한층 가벼워진 것은 사실이다. 그리고 나의 가벼운 여행의 중심에는제주항공이 있었다. 부산-사이판 노선이야 제주항공이 유일운영항공사이니 그렇다 치더라도, 부산-오사카 노선은 물론 6월에 있을 부산-타이페이 노선까지 모두 제주항공으로 예약했다. 에어부산의 무료 위탁수하물과 기내식 서비스가 사라지면서 오히려 가격면에서는 제주항공이 훨씬 더 매력적으로 바뀌게 되었다. 그 덕분에 줄줄이 제주항공. 사실 다양한 항공사를 탑승해보고 싶었으나 가격의 유혹을 참지 못함 ^^;;; 물론, 이번 부산-오사카 노선은 저렴해서가 아니라 터미널 2가 궁금해서였지만. ▶ 그 간의 제주항공 탑승기록- 2019.03 부산 김해(PUS) - 사이판(SPN) 7..
201903 부산 김해(PUS) - 사이판(SPN) 7C3452 & 7C3451 제주항공 탑승 SSSS / 미국비자면제, 미국이스타/ 사전좌석지정 2019년 3월 여행사이판으로 처음 떠나는 여행이었다. 뭐 어디든 처음이 아닐까. 아직 가보지 못한 곳이 많으니 그 어디든 여행을 떠난다면 처음이긴 하다. 그럼에도 사이판이 조금 더 특별했던 것은 "미국"령에 처음 방문하는 것이라서. 넓은 땅떵어리에 다양한 인종이 사는 본토는 아니지만, 그래도 미국령이니까. 세상 처음 미국에 가보는 구나 하는 생각이 있었다. 부산에서 사이판 직항은 현재 제주항공이 유일부산에서 괌으로 가는 직항노선은 많지만, 사이판으로 가는 노선은 현재 제주항공이 유일하다. 그러니 사이판 여행을 준비한다면 항공사에 대한 선택권이 없다. 제주항공을 선택하는 수 밖에. 비행시간은 부산에서 사이판까지 약 4시간. 문제는 늦은 밤비행기/ 새벽 비행기로 김해공항 도착이라는 점. 왜 부산출발 동남아..
201804 김해(PUS) - 김포(GMP) 제주항공 탑승/ 에어부산 탑승 부산에 사는 내가 서울에 일이 있거나 여행을 떠날 때 어떤 교통수단으로 서울까지 도착할 것인가 스스로에게 질문한다. 물론 매번 그 대답은 동일했지만. 저비용항공사의 출연으로 KTX의 가격매력이 많이 떨어진 것은 사실이다. 게다가 에어부산의 경우 협력직원할인인가? 그 프로그램에 등록해놓으면 확실히 KTX보다 훨 저렴할 때가 많다. 그래서 이번 서울/파주 여행 역시 저비용항공사를 이용해서 이동했다. 비행시간이 1시간이 채 걸리지 않는다는 점과, 오랜시간 이동으로 인한 스트레스가 적다는 점은 항공이동의 최대 강점이다. 여기에 가격부담까지 줄었으니 그 매력이 더 커진 셈. 부산 PUS ▶ 서울 GMP: 제주항공 이용한 항공사를 왕복으로 이용하기보다 다른 항공사를 선택하니 전체 항공비용이 훨씬 저렴했다. 그래서 ..
제주도 여행: 제주항공으로 부산에서 제주도로! (김해공항 - 제주공항) 2015년 9월 여행.5월에 제주도 가족 여행을 준비하면서 구매했던 제주 항공 항공권. 당시에 가장 저렴했던 항공사를 기준으로 선택했다. 활주로에서 직접 비행기 탑승.바로 비행기에 탑승하기보다는 살짝 귀찮다. 하지만 활주로까지 나가서 탑승하는 것도 비행기를 직접 보는 재미가 있다. 멀리서 보는 비행기는 가까이서보면 기대보다 훨씬 크다. 이렇게 큰 비행기가 안전하게 목적지까지 도착하길 바라며 탑승했다. 늘 보는 제주항공 기내모습.제주항공은 지금까지 약 8회 정도 탑승했었는데, 매번 새로움 보다는 익숙한 모습이다. 저비용항공사에서 시작해서 지금은 많은 취항지를 가진 제주항공으로 발전하는 모습을 지금까지 지켜봤다. 앞으로는 지금보다 훨씬 더 많이 발전할 것 같다. 제주항공의 비상구 좌석 동생과 나는 비상구 좌..
마무리 : 짧은 주말동안, 아름다운 제주여행을 다녀오다. 2014년 12월 여행입니다.제주항공의 프로모션을 활용해서 제주도 여행을 짧지만 알차게 주말을 활용해서 다녀오기로 했습니다.제주항공 프로모션 덕분에 비행기 왕복으로 가격은 약 6만원선. 하지만... 예상치 못하게 심한 교통정체로 ㅠ0ㅠ 떠나는 비행기를 놓치게 되었고 당일환불이 적용되어 1만원 패널티 지불하고 나머지는 그대로 환불받게 되었죠. 그리고 현장에서 바로 편도 비행기 티켓을 구입했습니다. (당일 제주 여행 토요일 출발, 제주항공 기준으로 (TAX 모두 포함) 70,800원에 결제) 아휴... ㅠ0ㅠ 비행기 출발시간이 조금 남았으니 라운지에서 대기. 비행기 출발시간이 그 덕분에 50분 정도 남아버려서 ^^;;; 라운지에서 대기하게 되었습니다.전 지금까지 대부분 KAL 라운지에서 대기했어요. 뭐 딱히..
홍콩여행 : 제주항공타고 홍콩으로 떠나요! (부산출발 부정기노선) 2014년 3월 여행.항상 제주항공은 부산출발, 홍콩 도착하는 왕복운영을 부정기적으로 시행한다. 그래서 내가 가고싶을 때마다 갈 수는 없지만, 그런 부정기노선 운행이 시작되면 항상 프로모션과 함께 시작하므로 이 프로모션을 가능하면 놓치지 않으려고 한다. 지난 해 11월달 말인가? 그쯤에 부산-홍콩 왕복운행을 재개한다는 프로모션을 접하고 바로 항공권 구매! 덕분에 놀라운 가격으로 저렴하게 잘 다녀올 수 있었다. 출발 1주일전부터 온몸에 몸살에 말도 아니었다. 진짜 정말, 3% 정도는 여행취소할까?라는 생각이 들정도로(97%는 여행을 떠나야한다는 생각) 골골....... 대충 여행 준비하고나서 공항에 부랴부랴 갓 티켓팅, 그리고 약국에 가서 몸살에 좋은 약을 샀다요. Alice's tip "홍콩 항공권을 저..
필리핀, 세부 : 지프니와 트라이시클 그리고 세부여행 팁 이야기 2013년 10월 여행 필리핀의 대표적인 교통수단은 지프니와 트라이시클이다. 세부 여행을 떠나기 전, 지프니를 타보고 싶었다. 지프니에 대해 검색하면 어떤 것인지 감을 잡을 수 있다. 관광객이라면 가능한 탑승하지 말라는 글이 탑승해도 좋다는 글보다 훨씬 더 많다. (사실 필리핀의 어느 지역이냐에 따라 많이 다르긴 해도) 마닐라에서 살던 현지 교민도 지프니는 잘 타지 않는다고 이야기할 만큼 마닐라 지역의 치안은 불안하다. 자동차로 운전하고 가다가 창문을 잠시 열어두었는데, 그 틈에 손을 넣어서 운전자의 귀걸이를 채갔다는 이야기 듣고 나는 정말 놀랐다. (그래서 그분 귀가 찢어졌다고;;;;;;) 현지교민들도 가능하면 조심해야 하는 곳이 마닐라라고 이야기하는 반면에, 세부는 이야기가 조금 다르다. 지역의 차이..
필리핀, 세부 : 1972년에 세워진 도교사원 (토이스트 템플) 2013년 10월 여행 국교가 가톨릭인 필리핀이지만 세부의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이 도교사원이다. 필리핀 내의 70% 가까운 상권을 잡은 민족이 바로 중국인들이라서 그럴까. 필리핀에 거주하는 화교들은 대부분이 매우 부유하게 살고 있고, 그런 그들이 살고 있는 대표적인 부촌이 바로 필리핀 세부의 베버리힐즈다. 풍수지리학적으로 필리핀 세부 베버리힐즈는 매우 좋은 장소라고 한다. 그래서 도교사원도 비버리힐즈 타운내에 있다. 이곳은 입장할 때 항상 차량 확인을 하는 것이 특이했다. 필리핀, 세부 도교사원 가는 길도교사원은 높은 곳에 있다. 10월 15일 날 있었던 보홀에서 나타난 지진이 발생했다. 보홀에서 세부시티까지 거리가 꽤 멀었음에도 세부시티에는 고층건물이 많아서 피해가 컸다. 대표적으로 산토니뇨 대성당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