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10 부산 김해(PUS) - 서울 김포(GMP) 제주항공 탑승 후기 : 뉴클래스 도입된 운항시간 선택하기! 2019년 10월 여행출장겸 공부겸 떠난 잠시 서울여행. 부산에서 서울까지 이동할 때 난 가능하면 비행기를 이용한다. 오래전에는 KTX를 주로 이용했지만 한국형 LCC의 본격적으로 등장하면서 KTX와 비용차이가 없으면서 이동에 대한 스트레스도 적고 시간도 훨씬 활용할 수 있어서 가능하면 비행기를 주로 이용한다. 이번 출장 역시 마찬가지. 보라카이 출장 이후 바로 이어진 서울 출장.... 하;; 얼마나 피곤하던지 그나마 이동 스트레스라도 비행기로 줄일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 일을 마무리하느라 잠은 거의 2시간 정도 밖에 못잤던가... 대충 짐을 싸서 김해공항으로 향했다. 부산 PUS ▶ 서울 GMP 토요일인데도 이렇게 한산하구나. 웹체크인을 했기에 모바일로 탑승이 가능했다. 위탁 수하물 처리할 것도 없었기.. 2019. 11. 22.
201908 부산(PUS) - 제주(CJU) 진에어(LJ565)/ 제주항공(7C0506) 탑승 리뷰 2019년 8월 여행오랜만에 떠나는 제주도 여행이었다. 물론 날씨가 엉망진창이라 예정 스케쥴이 모두 꼬여버렸지만. 출발할 때 전혀 예측하지 못했던 제주도 여행의 결말.....! 제주도 여행의 시작은 진에어. 처음으로 탑승해보는 진에어였으나, 어차피 국내선이고 비행시간이 50분정도밖에 되질 않으니 진에어만의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 그저 마음에 드는 출발시간대 중에서 가장 저렴했던 LCC여서 선택했던 진에어였던 터라. ▶ 국내선(부산-제주) 리뷰2015.09 - 제주도 여행: 제주항공으로 부산에서 제주도로! (김해공항 - 제주공항) 부산 PUS ▶ 제주 CJU진에어 LJ565 셀프체크인이 가능하다면 강추!셀프체크인이 가능한 노선이나 상황이라면 나는 정말 "셀프 체크인을 강력하게 추천"한.. 2019. 8. 24.
201906 김해(PUS) - 김포(GMP) 에어부산(BX8806)/ 제주항공(7C0208) 탑승 리뷰 2019년 6월 여행부산에서 서울이동은 가능하면 기차나 버스보다는 비행기를 선택하는데 이유는 간단하다. 2~3시간은 교통수단에서 버틸 자신이 없기 때문이다. 비행기도 2시간 넘어가면 매우 지겨워하는 내가 기차를 타고 2시간 30분~3시간 또는 그 이상의 시간을 버스에서 있기란.... 그래서 가능하면 LCC라도 이용하는데, 작년과 달리 올해는 갈 때는 에어부산, 올 때는 제주항공을 이용했다. 부산-서울 이동시 항공 탑승에 법칙이 있다기보다 그냥 저렴한 항공편을 선택해서 이용한다. ▶ 국내선(부산-서울) 리뷰2015.03 - 대한항공, 부산에서 서울로 빠르게! (김해공항 - 김포공항)2018.04 - 김해(PUS) - 김포(GMP) 제주항공 탑승/ 에어부산 탑승 부산 PUS ▶ 서울 GMP에어부산 BX880.. 2019. 7. 4.
201906 부산 김해(PUS) - 타이페이(TPE) 7C 2653 & 7C 2654 제주항공 탑승 (좌석무료지정) + 국광버스/ 늦은 밤 픽업서비스(앤디스투어) 2019년 6월 여행부산에서 타이페이 노선으로 검색사이트를 주르륵 돌려본 결과 위탁수하물(왕복기준) 15kg 포함으로 제주항공이 저렴했다. 이로서 올해 상반기까지 제주항공은 총 세번의 탑승이 완료되었다. 그러고보니 제주항공이 여러모로 편리한 점이 많았다. 구매한 결제금액만큼 5%를 리프레시 포인트(제주항공 상용 프로그램)적립받아 필요한 기타서비스를 구매할 수 있다는 점, 가격비교검색을 돌리면 제주항공이 대체로 저렴하다는 점등이 그렇다. 물론 기내좌석이 좁다는 것은 상당한 장점이긴 하지만. 김해공항 PUS → 타이페이 타오위안 공항 TPE제주항공 7C 2653실은 사전기내식을 주문해야 했는데, 사전기내식은 적어도 3일전에 예약하는 걸 깜빡했다. 대신, 공항에서 간단하게 식사는 해결하기로. 제주항공은 출발하.. 2019. 6. 13.
[비교] 에어부산 VS 제주항공 .... 부가 서비스부터 좌석공간까지 어느 것이 더 편리할까?! 단거리 노선에서는 오히려 LCC가 편할 때도 많다. 가격이 저렴하고 필요한 서비스만 추가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다보니 나의 짧은 여행에서는 대부분 LCC를 탑승하게 되었다. 국내 항공사 중에서는 내가 자주 이용했던 항공사가 제주항공과 에어부산이다. 그 항공사를 직접 이용해보고 느꼈던 서비스들을 정리해서 아래에 정리해보았다. 이렇게 비교한 결과는 오로지 나의 경험과 내 기 아래 내용 정리는 인터넷으로 사전예약을 조건으로 정리했다.사전 예약추가와 공항 현지추가의 요금은 다르며, 현지공항 추가가 더 비싸다는 점 잊지말자. 제주항공 VS 에어부산여러차례 두 항공사를 이용해본 결과, 두 항공사의 차이점이 명확하게 느껴져서 이 글을 정리해보기로 했다. LCC항공사의 장점은 동일하지만 그 외의 부가서비스 차이가 .. 2019. 5. 30.
201903 부산 김해(PUS) - 오사카 간사이(KIX) 7C1352 & 7C1353 제주항공 탑승/ 간사이공항 2터미널 불편해. 2019년 3월 여행늘 그렇듯이 최근 LCC 항공사의 매력적인 가격에 여행이 한층 가벼워진 것은 사실이다. 그리고 나의 가벼운 여행의 중심에는제주항공이 있었다. 부산-사이판 노선이야 제주항공이 유일운영항공사이니 그렇다 치더라도, 부산-오사카 노선은 물론 6월에 있을 부산-타이페이 노선까지 모두 제주항공으로 예약했다. 에어부산의 무료 위탁수하물과 기내식 서비스가 사라지면서 오히려 가격면에서는 제주항공이 훨씬 더 매력적으로 바뀌게 되었다. 그 덕분에 줄줄이 제주항공. 사실 다양한 항공사를 탑승해보고 싶었으나 가격의 유혹을 참지 못함 ^^;;; 물론, 이번 부산-오사카 노선은 저렴해서가 아니라 터미널 2가 궁금해서였지만. ▶ 그 간의 제주항공 탑승기록- 2019.03 부산 김해(PUS) - 사이판(SPN) 7.. 2019. 4.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