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기록/└ 부산

202003 대한항공 리뷰, 김포(GMP) - 부산(PUS) KE1109 탑승 리뷰 / A220-300 이코노미 좌석 간격

by lovely alice LovelyAlice 2020. 5. 31.

2020년 3월 

부산 김해공항에서 인천공항으로 갈 때는 내항기를 이용했었지만 부산으로 돌아올 때는 시간대가 맞지 않아서 국내선을 이용했다. 부산-인천 대한항공 내항기 리뷰는 아래 글 참고하시길!

 

 

202003 부산(PUS) - 인천(ICN) 내항기 대한항공 KE1402 리뷰 (마스크 위탁수하물 불가)

2020년 3월 여행 결국 일부 행사는 취소되고 일부 행사는 진행되기로 한 터라 출장을 떠나기로 했다. 최종 목적지는 베를린. 하지만 4개월 미리 구매한 항공권은 영국항공(BA) 그러다보니 부산에서

www.lovely-days.co.kr

 

 

무거운 짐을 이끌고 리무진 버스로 인천공항에서 김포공항으로 이동했다. 날씨가 좋았지만 코로나 여파로 인해서 사실 기분이 무거운 것은 사실이었다. 그래도 무사히 한국으로 올 수 있었다는 안도감이 컸다. 걱정된 마음에 부산에 도착한 다음날 바로 진단검사를 받았고 다행히 음성으로 나왔다. 지금에서냐 안도하는 마음이 컸지만 그때만 해도 그렇지 않았다. 아무튼 무거운 마음으로 김포공항에 도착했다. 

 

원래 예상된 시간보다는 일찍 김포공항에 도착할 수 있게 되어서 대항항공 판매 카운터로 이동해서 원래 예정된 시간보다 빠른 시간대의 비행기표를 교환했다.

 

 

 

 

원래라면 이 키오스크로 표를 발권해야하지만, 시간대 변경을 해야 해서 이 기계를 쓸 필요는 없었다. 대한항공 판매 카운터에서 시간대를 교환한 뒤 바로 짐을 위탁할 대한항공 카운터로 이동했다.

 

 

 

 

짐 위탁 완료.

 

 

 

 

복도탑승 완료.

항상 그렇지만 계류장보다는 복도탑승이 훨씬 편리하다. 다만, 늘 계류장 탑승에 당첨된다는 것이 현실이지만.

 

 

 

 

A220-300의 이코노미 좌석 

A220-300기종은 대한항공이 보유한 기종 중에서 신기체에 해당한다. 배열은 특이하게도 2-3배열이라는 것. 보통의 기종은 좌우대칭되는 갯수의 좌석인 반면에 대한항공의 A220-300는 달랐다. 신기체라 그런지, 사용한지 얼마 안되어서 그런지 확실히 기내가 상당히 깨끗했다. 닳은 느낌이 거의 없었다.

 

 

 

 

 

확실히 넓다 넓어!

대한항공이 운항하는 국내선 기종의 좌석들 중에서 이코노미 좌석으로 이 기종이 가장 넓은 것 같다. 일부러 다리를 모은 것도 아니고 편하게 앉은 상태에서 사진을 찍었는데 훨씬 여유로운 공간이 느껴졌다. 와.. 좋다 좋아!

(국내 모든 항공사의 국내선을 탑승한 것은 아니지만 내 경험상의 모든 국내선 중에서 가장 간격이 여유롭다)

 

▶ 앨리스의 국내선 탑승리뷰 보기

- 2020년 05월 부산(PUS) - 제주도(CJU) 왕복 B737-900 좌석공간 리뷰

- 2020년 03월 김해(PUS) - 인천(ICN) 내항기 대한항공 KE1402 리뷰

- 2019년 10월 김해(PUS) - 서울 김포(GMP) 제주항공 탑승 리뷰

- 2019년 08월 김해(PUS) - 제주(CJU) 진에어(LJ565)/ 제주항공(7C0506) 탑승 리뷰

2019년 06월 김해(PUS) - 김포(GMP) 에어부산(BX8806)/ 제주항공(7C0208) 탑승 리뷰

- 2018년 04월 김해(PUS) - 김포(GMP) 제주항공 탑승/ 에어부산 탑승

 

 

 

 

이코노미 기내 시스템은 평범하나 확실히 깔끔했다.

 

 

 

 

그리고 이코노미 단거리 국내선임에도 불구하고 개인 USB 포트가 있다. 오우! 이것도 좋다 좋아!

 

 

 

 

드디어 김해공항에 도착했다.

떠날때는 늘 착잡하고 돌아올 때는 늘 기분이 좋다. (자발적으로 떠나는 것임에도 왜그런건지 모르겠네;;;)

 

 

 

 

짐 찾고 집으로 고고!

댓글0